달력

012018  이전 다음

  •  
  • 1
  • 2
  • 3
  • 4
  • 5
  • 6
  • 7
  • 8
  • 9
  • 10
  • 11
  • 12
  • 13
  • 14
  • 15
  • 16
  • 17
  • 18
  • 19
  • 20
  • 21
  • 22
  • 23
  • 24
  • 25
  • 26
  • 27
  • 28
  • 29
  • 30
  • 31
  •  
  •  
  •  

나파 밸리의 화재



집에서 2시간 북쪽에 위치한 와인산지 나파밸리에 큰 불이나서 수요일부터 어제까지는 집 근처까지도 연기가 자욱했다.  유일한 운동이라고 하는 주말아침 하이킹도 되려 기관지 손상될까봐 오늘은 건너뛰었다.


[출처] Wired.com



어제는 Air Quality Index가 나파는 무려 250이상 집부근도 160이상으로 심각하게 좋지 않다가 화재가 다행히 어느정도 잦아들었는지 오늘은 베이징 수준 (50) 까지는 낮아졌네. 어서 완전히 꺼져야할텐데......




'살아가며.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나파 밸리의 화재  (0) 2017.10.14
여자의 마음  (0) 2017.08.07
겨울비...  (0) 2017.01.08
돌연변이(?)  (1) 2016.10.24
남 탓? or 내 탓?  (0) 2016.01.28
Pushing to the Limit  (2) 2014.10.12
Trolltunga  (2) 2014.04.29
Rain  (2) 2014.02.26
양보다 질? 질보다 양?  (2) 2013.11.04
집 앞으로 배달된 꽃  (0) 2010.10.26
Golf Swing Competition  (3) 2010.08.22
Posted by 더가까이

댓글을 달아 주세요